덥고 습한 여름⋯옷장 속 습기 간단하게 잡는 법
상태바
덥고 습한 여름⋯옷장 속 습기 간단하게 잡는 법
  • 박준용 기자
  • 댓글 5
  • 승인 2022.07.04 00:0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수를 찾아서] 세탁 장인이 추천하는 장마철 의류 관리법

"신문지만 잘 활용해도 옷을 지킬 수 있습니다."

옷장 속에 곰팡이를 보고 나서는 후회해도 소용 없다. 전문가들은 이번 장마 기간이 특히 길어 옷장 속 곰팡이나 세균 번식으로 의류가 망가질 위험이 있다고 경고한다.

이문학 한국세탁업중앙회강원도지회 춘천시지부장('얼룩빼기 이박사' 대표)은 1일 "장마철에는 옷보다 습기를 잘 빨아들이는 신문지를 이용해 옷장 속 습기를 잡는 것을 추천한다"고 말했다. 이 지부장은 춘천 후평동에서 30년 넘게 세탁소를 운영 중인 현업 전문가다.

 

이문학 한국세탁업중앙회 춘천시지부장이 신문지를 옷걸이에 거는 시범을 보이고 있다.(사진=박준용 기자)
이문학 한국세탁업중앙회 춘천시지부장이 신문지를 옷걸이에 거는 시범을 보이고 있다.(사진=박준용 기자)

신문지를 활용하면 옷과 신발 등이 습기에 망가지지 않도록 관리하기 쉽다. 우선 신문지를 한번 접은 상태에서 접힌 부분의 가운데쯤을 가위로 오려낸다. 이때 생긴 구멍을 이용해 신문지를 옷걸이에 걸어 두면 옷이 습기 차지 않도록 하는 데 도움이 된다. 옷장 바닥에 신문지를 여러 겹 깔아 두는 것도 좋다.

 

운동화에 신문지를 넣어두면 내부에 습기 차는 것을 방지할 수 있다.(사진=박준용 기자)
운동화에 신문지를 넣어두면 내부에 습기 차는 것을 방지할 수 있다.(사진=박준용 기자)

여름철 장기간 착용하지 않는 신발 속에는 신문지를 뭉쳐 넣어두면 습기로 인한 곰팡이나 세균 번식을 방지할 수 있다. 

또한 이불장에 보관한 두꺼운 이불은 특히 습기가 차기 쉬우므로 이불 사이에 베개나 얇은 이불을 말아서 끼워 놓으면 습기 차는 것을 예방할 수 있다.

습도가 특히 높은 날에는 옷장·이불장·신발장에 하루 한시간씩 선풍기를 틀어 건조해 주는 것도 좋은 방법이다. 특히 모(wool·양털)나 실크 등 동물성 섬유로 이뤄진 옷은 곰팡이에 취약하다. 이런 옷은 옷장에 접어서 보관하지 말고, 반드시 옷걸이에 걸어 통풍이 잘 되도록 옷 사이 공간을 띄워 놓아야 한다. 이때 세탁소에서 주는 비닐 커버를 씌워 두면 통풍에 방해가 되므로 부직포 소재 커버를 이용하거나, 비닐 커버의 구석을 가위로 오려낸 후 이용하는 것이 좋다.

통풍에 유리한 부직포 커버(왼쪽)와 비닐 커버(오른쪽). 비닐 커버의 경우 구석 부분을 가위로 오려내면 내부에 습기 차는 것을 방지할 수 있다.(사진=박준용 기자)
통풍에 유리한 부직포 커버(왼쪽)와 비닐 커버(오른쪽). 비닐 커버의 경우 구석 부분을 가위로 오려내면 내부에 습기 차는 것을 방지할 수 있다.(사진=박준용 기자)

 

이 지부장은 "여름철에는 한번 착용한 의류는 곰팡이 번식을 방지하기 위해 반드시 세탁해 보관하는 것이 기본"이라며 "옷장·이불장·신발장은 통풍을 위해 가급적 문을 열어 두고, 특히 습도가 높은 날에는 하루 한 시간씩 선풍기를 이용해 건조해 주는 것이 좋다"고 말했다.

[박준용 기자 jypark@mstoday.co.kr]

여러분의 참여를 기다립니다!
[우리동네]의 주인공은 춘천 지역 자영업 소상공인과 직장인입니다. 춘천 시민은 누구나 ms_today@naver.com으로 신청할 수 있습니다. MS투데이는 지역 발전과 상생을 위해 업체로부터 협찬이나 광고 등 대가를 받지 않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5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효순 2022-09-29 20:32:50
꿀팁이네요

원국연 2022-08-08 09:31:44
좋은 정보를 알아도 실천이 제일 중요하죠~~

최병운 2022-08-04 13:31:30
오~ 좋은 생활팁 감사합니다

이선영 2022-08-02 12:47:17
신문지가 짱!!

안미성 2022-07-31 11:33:06
냉장고안 습도는 못잡을까요?

하단영역

매체정보

  • 강원도 춘천시 동면 춘천순환로 600
  • 대표전화 : 033-256-3300
  • 법인명 : 주식회사 엠에스투데이
  • 제호 : MS투데이
  • 등록번호 : 강원 아00262
  • 등록일 : 2019-11-12
  • 발행일 : 2019-10-17
  • 발행인 : 이진혁
  • 편집인 : 노재현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준용
  • Copyright © 2022 MS투데이 . All rights reserved.
  • 「열린보도원칙」 당 매체는 독자와 취재원 등 뉴스이용자의 권리 보장을 위해 반론이나 정정보도, 추후보도를 요청할 수 있는 창구를 열어두고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고충처리인 서충식 033-256-3300·mstoday10@naver.com
  • 인터넷신문위원회 인터넷신문위원회 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