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삼부연폭포의 장쾌한 물줄기
상태바
[포토] 삼부연폭포의 장쾌한 물줄기
  • 이정욱 기자
  • 댓글 6
  • 승인 2022.09.25 00:0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6일부터 실외 마스크 착용 의무가 전면 해제된다. 그동안 답답한 마스크 착용으로 청명한 가을 공기를 느끼기 어려웠던 만큼 이번 조치는 유난히 반갑게 느껴진다. 높아진 하늘과 선선한 바람을 맞으며 가을의 운치를 더하고 싶다면로 장쾌한 폭포수와 함께 시원하고 깨끗한 자연의 공기를 느낄 수 있는 철원 삼부연폭포로 떠나보면 어떨까?

[이정욱 기자 cam2@mstoday.co.kr]

강원도 철원군에 위치한 높이 20m의 삼부연폭포. 폭포수가 높은 절벽에서 세 번 꺾여 떨어지고, 폭포의 물이 떨어지는 못의 모습이 마치 가마솥을 닮아 '삼부연(三釜淵)'폭포라 불린다.
강원도 철원군에 위치한 높이 20m의 삼부연폭포. 폭포수가 높은 절벽에서 세 번 꺾여 떨어지고, 폭포의 물이 떨어지는 못의 모습이 마치 가마솥을 닮아 '삼부연(三釜淵)'폭포라 불린다.
삼부연폭포의 물줄기가 세 번 꺾여 떨어지는 모습.
삼부연폭포의 물줄기가 세 번 꺾여 떨어지는 모습.
삼부연폭포는 중생대 백악기에 관입한 화강암이 지표에 드러난 후 흐르는 물에 의해 오랜 기간 깎여져 만들어졌다. 자연이 오랜 시간 동안 빚어 만든 폭포인 만큼 그 경관이 매우 빼어나 2020년 '유네스코 세계지질공원'으로 인증됐다.
삼부연폭포는 중생대 백악기에 관입한 화강암이 지표에 드러난 후 흐르는 물에 의해 오랜 기간 깎여져 만들어졌다. 자연이 오랜 시간 동안 빚어 만든 폭포인 만큼 그 경관이 매우 빼어나 2020년 '유네스코 세계지질공원'으로 인증됐다.
관광객들이 철원 8경 가운데 하나인 삼부연폭포를 배경으로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관광객들이 철원 8경 가운데 하나인 삼부연폭포를 배경으로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궁예가 철원에 도읍을 정할 당시, 삼부연폭포에서 도를 닦던 이무기 세 마리가 바위를 뚫고 용으로 승천했다는 설화가 전해진다.
진경산수화의 대가, 겸재 정선이 삼부연폭포의 뛰어난 경관을 보고 그린 '삼부연도'.
진경산수화의 대가, 겸재 정선이 삼부연폭포의 뛰어난 경관을 보고 그린 '삼부연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6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김*영 2022-09-29 07:35:05
멋지다.

노*서 2022-09-25 13:52:30
보기만 해도 시원하고 좋네요

한*수 2022-09-25 13:46:29
폭포

최* 2022-09-25 12:43:16
멋지네요
좋은정보 감사합니다

김*준 2022-09-25 08:58:04
아주 오랜 1976년 폭포 옆에 부연사란 절이 있었는데 지금은 있는지? 구글링하니 지금도 있군요
한겨울 ㅣ달동안 그 절에서 공부도 하고
생각이 많았던 시절이었고
그 절에 꼬마와 여기저기 돌아다니며
장난도 많이 했는데
주지스님은 지금 계시려나?
100살? 세월이 참
좋은 기사 보고 날 잡아 가보도록 하겠 습니다

하단영역

매체정보

  • 강원도 춘천시 동면 춘천순환로 600
  • 대표전화 : 033-256-3300
  • 법인명 : 주식회사 엠에스투데이
  • 제호 : MS투데이
  • 등록번호 : 강원 아00262
  • 등록일 : 2019-11-12
  • 발행일 : 2019-10-17
  • 발행인 : 이진혁
  • 편집인 : 노재현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준용
  • Copyright © 2022 MS투데이 . All rights reserved.
  • 「열린보도원칙」 당 매체는 독자와 취재원 등 뉴스이용자의 권리 보장을 위해 반론이나 정정보도, 추후보도를 요청할 수 있는 창구를 열어두고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고충처리인 박준용 033-256-3300·mstoday10@naver.com
  • 인터넷신문위원회 인터넷신문위원회 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