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상민 춘천시의원 “시민공원 안 건드리고 도청사 이전은 거짓말”
상태바
이상민 춘천시의원 “시민공원 안 건드리고 도청사 이전은 거짓말”
  • 박수현 기자
  • 댓글 3
  • 승인 2021.11.22 15:0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창작지원센터 부지 면적 2만3887㎡··· 6만㎡ 아니다”
“도청사 들어서려면 3만6000㎡ 공원 부지 활용해야”
대안으로 학곡지구·다원지구·농업기술원 부지 제안
이상민 춘천시의원이 22일 춘천시청 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강원도청사의 캠프페이지 신축·이전에 대한 문제점을 설명하고 있다. (사진=박지영 기자)
이상민 춘천시의원이 22일 춘천시청 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강원도청사의 캠프페이지 신축·이전에 대한 문제점을 설명하고 있다. (사진=박지영 기자)

시민복합공원 부지를 건드리지 않고 강원도청사를 캠프페이지에 신축·이전하겠다는 춘천시의 발표가 처음부터 거짓말이라는 주장이 지역 정치권에서 제기됐다.

당초 도청사를 짓겠다고 한 시민복합공원 내 창작종합지원센터 부지가 6만㎡가 아닌 2만4000㎡에도 미치지 못해 공원 부지를 활용할 수밖에 없다는 것이다.

이상민 춘천시의원은 22일 춘천시청 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춘천시는 공원 부지 면적의 10% 이내인 6만㎡의 창작종합지원센터 건립 예정지를 도청사 부지로 활용하면 공원 조성 기본계획을 건드리지 않는다고 했지만, 이는 잘못된 정보로 시민들을 기만하는 행위”라고 비판했다.

그는 “춘천시가 강원도와 맞교환하겠다고 밝힌 캠프페이지의 창작종합지원센터 부지 면적은 발표와 달리 2만3887㎡에 지나지 않는다”며 “도청사가 들어설 6만㎡를 확보하기 위해선 결국 3만6000여㎡ 정도의 공원 부지를 제공해야만 한다”고 설명했다.

이 의원이 공개한 ‘캠프페이지 시민복합공원 조성계획 총괄도’에 따르면 창작지원센터 부지 면적은 2만3887㎡에 불과하다. 그는 “이 부지 면적은 시·도 원팀으로 사업을 제안했을 당시 2만7000㎡였으나, 중앙투자심사에서 ‘사업성 없음’으로 재검토 통보된 후 2만3887㎡ 규모로 축소 결정됐다”고 설명했다.

 

캠프페이지 시민복합공원 조성계획 총괄도. (자료=이상민 의원 제공)
캠프페이지 시민복합공원 조성계획 총괄도. (자료=이상민 의원 제공)

이재수 춘천시장은 최근 도청사를 캠프페이지로 이전하는 방안을 수용하는 입장을 발표하면서 그 조건으로 ‘시민복합공원 원형 유지’를 내세운 바 있다(본지 11월 9일자 보도). 당시 이 시장은 “10년 넘게 시민 논의를 거쳐 결정된 시민복합공원의 원형을 유지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재수 춘천시장이 지난 9일 춘천시청에서 강원도청사 캠프페이지 이전을 수용하는 입장을 밝히고 있다. (사진=이정욱 기자)
이재수 춘천시장이 지난 9일 춘천시청에서 강원도청사 캠프페이지 이전을 수용하는 입장을 밝히고 있다. (사진=이정욱 기자)

이 의원은 도청사 캠프페이지 신축·이전의 문제점으로 △합의되지 않은 결정 △도시숲청사 조성 불가능 △현 도청사 자리의 낮은 활용가치 △교통 정체 문제 등을 꼽았다.

그는 “지난 10년간 캠프페이지를 시민공원으로 조성하자는 시민과의 합의를 무시한 결정”이라며 “캠프페이지를 도시숲청사로 만드는 것도 불가능하다. 결국 행정타운이 될 것”이라고 지적했다.

이어 “현 도청이 떠난 자리는 활용가치가 현저히 떨어져 이를 캠프페이지 창작종합지원센터 부지와 맞교환하는 것은 춘천시민 입장에서도 손해”라며 “레고랜드로 인해 고속도로에서 도심으로 진입하는 도로가 얼마나 막힐지 뻔히 예상되는 상황에서 대책을 들어본 적이 없다”고 강조했다.

이 의원은 캠프페이지의 대안이 될 만한 신청사 부지로 △학곡지구 공공청사 △신촌리·거두리 일원 다원지구 △우두동 일원 강원도농업기술원 부지 등을 제안했다. 학곡지구 공공청사의 경우 공공업무용지 2만8168㎡와 학교용지 1만3259㎡이며, 다원지구는 54만2893㎡, 강원도농업기술원 부지는 21만5501㎡다.

그는 “대안이 무엇이냐는 지적을 예상하고 지역민의 의견을 모아 해당 부지를 제안했다”며 “핵심은 춘천시가 거짓말을 쳤다는 것”이라고 꼬집었다.

[박수현 기자 psh5578@mstoday.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3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김이슬 2021-11-24 12:50:55
춘천 시의원도 이난리니 그냥 원주나 강릉으로 도청 뺏겨라 그래야 정신들 차리지 지금 춘천 집안싸움 할때나 한심하다. 내년 정권교체되고 도지사 원주나 강릉쪽 인사되면 도청 날라간다

이경숙 2021-11-23 18:30:29
넓은 캠페이지 땅을
모두 공원 조성하는 것보다
일부를 도청 이전 신축해서
도민의 편리를 도모해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적극 캠페이지 도청 이전이 꼭 이루어졌으면 하는 바램을 가져봅니다

이병석 2021-11-22 18:16:11
이재수는 정말 시장감이 아니다 너무 못한다

하단영역

매체정보

  • 강원도 춘천시 동면 춘천순환로 600
  • 대표전화 : 033-256-3300
  • 법인명 : 주식회사 엠에스투데이
  • 제호 : MS투데이
  • 등록번호 : 강원 아00262
  • 등록일 : 2019-11-12
  • 발행일 : 2019-10-17
  • 발행인 : 이진혁
  • 상임고문 : 신현상
  • 편집인 : 노재현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서충식
  • Copyright © 2021 MS투데이 . All rights reserved.
  • 「열린보도원칙」 당 매체는 독자와 취재원 등 뉴스이용자의 권리 보장을 위해 반론이나 정정보도, 추후보도를 요청할 수 있는 창구를 열어두고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고충처리인 서충식 033-256-3300·mstoday10@naver.com
  • 인터넷신문위원회 인터넷신문위원회 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
ND소프트